더불어민주당 을지로위원회와 의원단, 거제 대우조선해양 하청노동자 투쟁 현장 방문 및 간담회 진행

을지로위원회l승인2022.07.13l수정2022.07.13 09:3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더불어민주당 을지로위원회와 의원단,

거제 대우조선해양 하청노동자 투쟁 현장 방문 및 간담회 진행

 

더불어민주당 을지로위원회(위원장 : 진성준)와 의원단 그리고 경남도당이 7월 12일 대우조선해양 하청 노동자들의 투쟁 현장을 방문하고, 파업사태의 조속한 해결을 위한 간담회를 가진다.

현재 대우조선해양 하청노동자들은 조선산업 불황기에 삭감했던 임금을 정상화해야 하며, 하청노동자와 비정규직 노동자의 노조 활동을 보장할 것을 요구하며 한 달여가 넘는 투쟁을 이어나고 있다. 특히 6명의 하청 노동자들이 조선소 1도크 선박에 올라 농성 중이며, 한 노동자는 사방 1미터 남짓의 철판을 용접한 구조물 안에 스스로 몸을 가둔 상태이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조선업은 불황을 겪으며 5년 동안 7만 6천여 명의 하청노동자가 대량 해고된 바 있고, 거제에서만도 3만 명이 넘는 하청노동자가 거리로 내몰렸던 것으로 드러났다. 그리고 해고되지 않은 하청노동자들은 상여금 550%를 삭감당하고 임금은 연간 30%나 줄어들었다.

최근 조선업은 ‘수주 대박’이라는 말이 들릴 만큼 다시 호황으로 돌아왔지만, 여전히 임금은 제자리에 머물러 있다. 이에 하청노동자들은 근로 환경 회복을 위한 특단의 대책을 요구하는 상황이다.

현재 사태 해결의 열쇠를 쥐고 있는 것은 원청사인 대우조선해양과 그 최대 주주인 한국산업은행 즉, 정부이나, 노동자들과 적극적인 대화와 협상을 외면하며 노동자들의 투쟁을 방치하고 있다.

이에 더불어민주당 을지로위원회와 우원식 의원을 비롯한 의원단은 거제 대우조선해양 투쟁 현장에 방문하여 투쟁노동자들의 건강 상태 및 요구사항을 직접 확인하고, 이어서 하청노동자조합 측과 간담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하청노동자들이 처한 현실을 바로 마주하고, 문제 해결 방안을 함께 논의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사태 해결을 위해 정부가 책임 있는 자세로 나서도록 촉구할 예정이다.

이번 거제 대우조선해양 하청노동자 투쟁 현장 연대 방문 및 간담회 진행에는 더불어민주당 을지로위원회 소속 의원단,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과 거제지역위원회가 함께할 예정이다. <끝>

 


을지로위원회  minjooeuljiro@gmail.com
<저작권자 © 을지로위원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을지로위원회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1 국회의원회관 348호
전화 : 02-6788-3201, 3631  |  팩스 :02-6788-3635  |  이메일 : minjooeuljiro@gmail.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상호
Copyright © 2022 을지로위원회. All rights reserved.